2018.06.23 (토)

  • -동두천 25.7℃
  • -강릉 32.5℃
  • 구름많음서울 28.3℃
  • 맑음대전 29.4℃
  • 구름조금대구 31.6℃
  • 구름조금울산 27.2℃
  • 구름조금광주 30.3℃
  • 구름많음부산 26.7℃
  • -고창 27.0℃
  • 맑음제주 24.3℃
  • -강화 22.8℃
  • -보은 30.3℃
  • -금산 29.0℃
  • -강진군 28.2℃
  • -경주시 30.7℃
  • -거제 26.0℃
기상청 제공






























thumbnails
연예/스포츠

[TV서울] "SBS 백년손님" 백년손님 마라도 3인방! 월드컵의 땅 ’러시아’를 가다!

[TV서울=신예은 기자] ‘SBS 백년손님’ 마라도 삼인방이 2018 월드컵 열기로 뜨거운 ‘러시아’를 방문한다. 23일 ‘백년손님’은 두 사위들과 함께한 마라도 박여사의 ‘크루즈여행’ 2탄이 방송된다. 마라도 두 사위 박형일과 고성주는 환갑을 맞은 박여사를 위해 ‘인생샷 투어’와 ‘박술자 투어’로 서로 다른 컨셉의 극과 극 배틀 투어를 준비했다. 러시아 여행의 첫 포문은 박서방의 ‘인생샷 투어’로 시작됐다. 박서방은 여행에 남는 건 ‘사진’이라며 사진 찍기 좋은 명소로 안내했다. 먼저, 블라디보스톡이 한 눈에 보이는 랜드마크 독수리 전망대를 찾아갔다. 하지만 장모 박여사가 높은 계단을 통해 가야하는 독수리 전망대 길을 버거워하자 박서방 투어에 위기가 찾아왔다. 그 모습을 지켜 본 고서방은 깐족거리며 박서방 투어를 방해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서방은 다음 인생샷 명소로 러시아 현지인만 안다는 고급 레스토랑을 방문했다. 세 사람은 독수리 전망대 못지않게 블라디보스톡의 전망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경치에 감탄했다. 그러나 온통 러시아어와 영어뿐인 메뉴판을 보고 당황하고, 그의 인생샷 투어에 또 한번의 위기가 찾아왔다. 이에 맞서는 고서방의 ‘박술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