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7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교육

동작구, 학교 유휴공간에 녹색 에코스쿨 조성

  • 등록 2017.10.27 15:58:15


[TV서울=나재희 기자] 동작구는 관내 초등학교와 중학교를 대상으로 교내 유휴공간을 자연쉼터로 채우는 ‘에코스쿨 조성’사업을 마무리했다고 27일 밝혔다.

‘에코스쿨 조성’ 학교 공터, 운동장 주변 자투리땅 등을 녹지 및 쉼터, 자연학습장으로 만들어 학생들에게 자연친화적 교육환경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해는 보라매초등학교, 대방중학교, 국사봉중학교를 대상으로 사을 펼쳐, 유휴공간 수목식재와 편의시설 설치를 통해 학생과 교직원,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쉼터공간을 마련했다.

구체적으로 3개 학교에 7,864주의 수목과 5,750본 초화를 식재하고 파고라, 등의자 등 편의시설도 대폭 확충해 학교 안에 또 다른 자을 조성했다는 평가다.

벽돌 및 시멘트로 채워진 된 장소에 수목을 식재해 녹색공간으로 바고, 큰 나무를 활용한 학교 숲을 조성하면서, 에코스쿨이 지역주민들에게 자연을 품은 또 하나의 휴식처가 될 것으로 보인다.

구는 지난 3월과 4월, 학교별로 ‘에코스쿨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사업을 추진했다. 계획단계부터 학생, 학부모, 교사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맞춤형 녹색공간 조성하기 위함이다.

공사는 7월말부터 10월까지 진행됐으며, 사업비는 3억원이 투됐다.

구는 이번 에코스쿨 조성사업을 통해 학생들이 자연의 가치와 중요성을 깨닫고 환경에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원식 공원녹지과장은 “자연을 접할 기회가 부족한 학생들이 자연과 친해질 수 있도록 학교에 녹지공간을 조성했다”며, “앞으로도 에코스쿨 조성사업을 확대 추진해 학생들에게 친환경적인 공간을 제공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작구, 학교 유휴공간에 녹색 에코스쿨 조성

[TV서울=나재희 기자] 동작구는 관내 초등학교와 중학교를 대상으로 교내 유휴공간을 자연쉼터로 채우는 ‘에코스쿨 조성’사업을 마무리했다고 27일 밝혔다. ‘에코스쿨 조성’은 학교 공터, 운동장 주변 자투리땅 등을 녹지 및 쉼터, 자연학습장으로 만들어 학생들에게 자연친화적 교육환경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보라매초등학교, 대방중학교, 국사봉중학교를 대상으로 사업을 펼쳐, 유휴공간 수목식재와 편의시설 설치를 통해 학생과 교직원,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쉼터공간을 마련했다. 구체적으로 3개 학교에 7,864주의 수목과 5,750본 초화를 식재하고 파고라, 등의자 등 편의시설도 대폭 확충해 학교 안에 또 다른 자연을 조성했다는 평가다. 벽돌 및 시멘트로 채워진 된 장소에 수목을 식재해 녹색공간으로 바꾸고, 큰 나무를 활용한 학교 숲을 조성하면서, 에코스쿨이 지역주민들에게 자연을 품은 또 하나의 휴식처가 될 것으로 보인다. 구는 지난 3월과 4월, 학교별로 ‘에코스쿨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사업을 추진했다. 계획단계부터 학생, 학부모, 교사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맞춤형 녹색공간 조성하기 위함이다. 공사는 7월말부터 10월까지 진행됐으며, 사업비는 3억원이 투






이훈 의원, 에너지공기업 민영화 방지법안 발의 [TV서울=나재희 기자] 한국가스공사와 한국지역난방공사의 민영화를 막기 위한 법률 개정안이 국회에 제출됐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원회 소속 이훈 의원(더불어민주당, 금천구)은 지난 26일 한국가스공사의 민영화를 원천방지하기 위한 법률안 2건을 국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훈 의원이 발의한 개정안은 ‘한국가스공사법’과 ‘공기업의 경영구조 개선 및 민영화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으로 민영화 대상기업에서 한국가스공사를 삭제하고, 한국가스공사에 대해서도 정부, 지자체 및 기타공공기관이 일정 비중 이상을 의무적으로 출자하도록 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이훈 의원에 따르면 국제통화기금(IMF)과 미국의 공기업 매각 요구에 따라 1997년 ‘공기업의 경영구조 개선 및 민영화에 관한 법률’이 제정되고, 이 법의 적용대상기업에 한국가스공사가 포함됨에 따라 한국가스공사의 자본금 및 사장의 대표권 제한에 관한 규정이 삭제되었다. 그러나 가스산업은 특성상 인프라구축에 거액의 투자비가 소요되고, 안전 확보의 중요성 등 공공성이 매우 크며, 향후 에너지·자원 안보 문제를 고려할 때 민간에 맡기기보다는 정부가 중심이 되어 관리·운영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지난 20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