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0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스포츠/연예

강남구, B1A4 팬사인회 개최

  • 등록 2017.11.10 16:23:49

 

[TV서울=이준혁 기자] 강남구는 오는 12일 오후 1시30분 압구정동 강남관광정보센터 한류체험관에서 B1A4(비원에이포) 팬 사인회를 연다고 10일 밝혔다.

구는 사전 투표를 통해서 한류아이돌 인기그룹인 B1A4(비원에이포) 해외팬 150여명과 국내 팬 50여명을 선정하고 팬 미팅 겸 사인회를 함께 여는 것이다.

해외 관광객과 국내외 팬들을 위해 강남관광정보센터 외부 한류 광장에 포토 존도 설치한다.

한류아이돌 그룹 B1A4(비원에이포)는 이번 팬사인회에서 팬심을 만족시키는 자비시 주얼리 상품을 런칭해 한류 아이돌 그룹으로서의 입지와 팬층을 더욱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남관광정보센터 한류체험관에서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한류스타와의 팬미팅, 팬사인회, 음반발표회 등을 통해 한류 강남을 전파하고, 유튜브 등을 통한 전세계 실시간 방송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강남 한류를 접할 수 있도록 사업을 추진할 것이다.

신연희 강남구청장은 “최근 중국의 사드 정책이 완화가 되고, 인도네시아, 베트남을 비롯한 동남아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는 시점에 B1A4 팬사인회를 통해 한류문화체험 확대를 기대한다”며, “이는 궁극적으로 외국인관광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서울시향, 서울시 출자‧출연기관 경영평가 결과 최하위 [TV서울=이현숙 기자] 박현정 전 대표와 정명훈 전 상임 지휘자의 갈등으로 내홍을 치른 서울시립교향악단이 여전히 정상화 노력에 소홀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서울시향은 서울시가 최근 실시한 '17(2016사업 기준) 서울시 13개 출자‧출연기관 경영평가에서 최하위를 기록했다. 실제 '16년 경영평가 당시 서울시의 시정요구 사항 19개 중 단 3개만 조치완료 했으며, 여전히 리더쉽 부재, 서울시 정책 준수노력 부재, 성과급 및 시간외수당 편법수령 등 운영 전반에 심각한 문제가 있음이 드러났다. 이혜경 서울시의원(중구2, 자유한국당)은 8일 행정사무감사에서 "방만한 경영과 인사비리, 틀에 박힌 공연 등 재단법인 서울시립교향악단(이하 서울시향)의 고질적인 문제들이 전혀 개선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현 서울시향 상임작곡가의 임기가 오는 12월 종료 예정임에도 후임 상임작곡가 공모 절차를 밟지 않고 있는 것은 현 상임작곡가의 유임을 염두에둔 것 아닌지"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현 상임작곡가는 공연기획자문역을 겸임하는 동안 이중 보수 지급 등 공공기관에서 찾아볼 수 없는 특혜를 받았다는 의혹도 있다. 2008년 서울시향의 정기공연 ‘아르스노바’시리즈를 기획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