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7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사회

강남구, 포항 지진피해 구호물품 긴급지원

  • 등록 2017.11.17 18:11:46

 

[TV서울=이준혁 기자] 강남구는 17일 지진 피해로 고통받고 있는 경북 포항 주민을 위해 구호물품 등 긴급 지원을 급파했다고 밝혔다.

1246건의 시설파손, 75명의 부상자, 1789명의 이재민 등 대규모 피해와 잦은 여진에 따른 불안감으로 대피소를 찾는 이재민이 계속 늘어나는 절박한 상황에서, 강남구는 강남복지재단·사회복지관·노인복지관·장애인복지관 등 관내 복지관과 긴급히 힘을 합쳐 십시일반 모은 구호물품을 마련해 포항 흥해실내체육관 등 9개 대피소에 머물고 있는 주민에게 직접 전달한다.

구호물품은 쌀(10kg) 40포, 라면 400박스, 생수 400박스, 화장지·물티슈 100박스 등 1000만원 상당의 물품이다.

강남구는 지난 7월 괴산 수해발생 시, 쌀 · 라면 · 생수 등의 구호물품과 90여명의 복구인력을 긴급 지원하는 등 재난이 발생할 때마다 현장을 찾아 각종 지원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이광우 복지정책과장은 “예상치 못한 지진으로 큰 슬픔에 잠긴 포항의 피해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며, “강남구민의 따뜻한 정성이 포항시 주민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서울시의회, '지방의회 위상강화 및 지방의회법 발의 촉구 결의안' 가결

[TV서울=이현숙 기자] 서울시의회는 17일 본회의에서 의원 106명 전원이 공동발의한 ‘서울특별시의회 지방의회 위상강화 및 지방의회법 발의 촉구 결의안’을 가결했다. 이번 결의안은 지방분권 실현을 위해 구성된 서울시의회 지방분권TF단에서 제안 및 추진해, 신원철 지방분권TF단장을 비롯한 지방분권TF위원들이 4당(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국민의당, 바른정당)의 의원들과 한마음으로 지방의회 위상 확립을 위한 강력한 의지를 담아 공동발의했다. 신원철 지방분권TF단장은 5분발언에서 “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0월 26일 전남여수에서 지방분권 실현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표명했으나, 중앙부처는 대통령 의지에 반하는 정책들을 계속 발표하고 있어 개탄을 금할 수 없어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또한 “우리 모두가 잘못된 중앙부처의 정책을 바로잡고 지방의회 위상확립을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매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울시의회 의원들은 이번 결의안에서 ‘지방의회를 무시한 행정안전부의 자치분권 로드맵 전면 수정’, ‘정책지원 전문인력과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에 대한 지방자치법일부개정법률안의 금년내 본회의 가결 촉구’,그리고 ‘지방의회법 제정 노력을 해줄 것을 국회와 정부






서울시의회, '지방의회 위상강화 및 지방의회법 발의 촉구 결의안' 가결 [TV서울=이현숙 기자] 서울시의회는 17일 본회의에서 의원 106명 전원이 공동발의한 ‘서울특별시의회 지방의회 위상강화 및 지방의회법 발의 촉구 결의안’을 가결했다. 이번 결의안은 지방분권 실현을 위해 구성된 서울시의회 지방분권TF단에서 제안 및 추진해, 신원철 지방분권TF단장을 비롯한 지방분권TF위원들이 4당(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국민의당, 바른정당)의 의원들과 한마음으로 지방의회 위상 확립을 위한 강력한 의지를 담아 공동발의했다. 신원철 지방분권TF단장은 5분발언에서 “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0월 26일 전남여수에서 지방분권 실현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표명했으나, 중앙부처는 대통령 의지에 반하는 정책들을 계속 발표하고 있어 개탄을 금할 수 없어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또한 “우리 모두가 잘못된 중앙부처의 정책을 바로잡고 지방의회 위상확립을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매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울시의회 의원들은 이번 결의안에서 ‘지방의회를 무시한 행정안전부의 자치분권 로드맵 전면 수정’, ‘정책지원 전문인력과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에 대한 지방자치법일부개정법률안의 금년내 본회의 가결 촉구’,그리고 ‘지방의회법 제정 노력을 해줄 것을 국회와 정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