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5 (화)

  • -동두천 16.7℃
  • -강릉 24.6℃
  • 연무서울 18.8℃
  • 맑음대전 19.2℃
  • 맑음대구 20.9℃
  • 연무울산 19.2℃
  • 맑음광주 20.8℃
  • 연무부산 19.2℃
  • -고창 19.2℃
  • 박무제주 19.5℃
  • -강화 15.8℃
  • -보은 16.0℃
  • -금산 16.4℃
  • -강진군 16.1℃
  • -경주시 18.4℃
  • -거제 19.5℃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관악구, 지역 내 버스정류장 32곳에 추위가림막 설치

  • 등록 2017.12.14 09:10:10


[TV서울=신예은 기자] 관악구가 연일 계속되는 한파로 인해 매서운 겨울바람에 발을 구르며 버스를 기다리는 승객을 위한 동장군 대피소’를 설치했다.

일자형 버스승차대가 겨울철 바람에 무방비한 점을 착안, 2014년부터 추위가림막을 설치해 주민들에게 큰 환영을 받고 있다.

구는 버스 승하차 인원이 많은 지역 중 바람에 취약한 32곳을 선정해 바람을 피할 수 있는 추위가림막을 설치했고, 오는 2월 말까지 동장군 대피소를 운영할 구상이다.

동장군 대피소는 높이 2m, 가로 3m, 세로 1.5m의 비닐천막이지만 버스를 기다리며 바람을 피하고 사람의 온기를 느낄 수 있는 배려가 있는 공간으로 이용 주민들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특히, 대피소는 오가는 버스가 잘 보이도록 투명한 재질로 만들어졌고 이용이 적은 곳은 다른 곳으로 옮기거나, 여름철 그늘막으로 재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적은 비용으로 효율성도 높였다는 평가다.

한 주민은 겨울이면 버스정류장에 나가기가 두려웠는데 오늘 동장군 대피소를 보니 반가웠다작은 천막이지만 사람의 온기로 몸도 마음도 따뜻하게 느껴진다고 말했다.

유종필 구청장은 승객, 보행자, 버스정류소 공간 등을 고려해 최소한의 비용으로 칼바람만이라도 피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다가 동장군 대피소를 설치하게 된 것이라며 사소해 보여도 이 속에 담긴 배려가 관악을 따뜻하고 부드러운 온기가 남아있는 곳으로 만들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TV서울] 강동구, 의료급여 바로 알고 건강 관리해요

[TV서울=김영석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5월 16일 구청 5층 대강당에서 신규 의료급여 수급자, 관외 전입자 470여 명을 대상으로 ‘의료급여 바로알기’ 설명회를 개최한다. ‘의료급여’란 경제적으로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층의 의료문제를 국가가 보장하는 공공부조제도다. 그러나 지원 대상자들의 비합리적 의료 이용, 약물 오·남용 등의 사례가 빈번해 적절한 안내가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구는 이날 설명회에서 의료급여제도 전반, 올바른 의료 이용방법, 암 예방을 위한 일상생활 관리, 안전한 의약품 사용법 등 건강관리에 유용한 정보들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참석자들의 만성질환 관리를 위한 혈당·혈압 측정 등 기본적 건강조사와 건강 상담도 병행한다. 구 관계자는 “이번 설명회가 주민들의 적정의료 이용 유도, 약물 오·남용 예방은 물론, 매년 증가하는 의료급여 비용 절감에도 기여할 것”이라면서 “지속적 사례관리와 의료급여제도 안내 등을 통해 주민들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구는 지난 2017년 과다 의료이용 대상자 135명에 대한 의료급여 사례관리를 실시해 전년 대비 약 35% 진료비(4억 1,100만 원)를 절감했다. 또한 관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