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9 (화)

  • -동두천 -7.1℃
  • -강릉 -2.2℃
  • 맑음서울 -5.2℃
  • 대전 -2.1℃
  • 구름조금대구 0.4℃
  • 맑음울산 1.3℃
  • 광주 1.4℃
  • 구름조금부산 1.8℃
  • -고창 0.0℃
  • 구름많음제주 8.0℃
  • -강화 -5.2℃
  • -보은 -2.8℃
  • -금산 -1.4℃
  • -강진군 1.1℃
  • -경주시 0.5℃
  • -거제 4.3℃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강북구, 지진대피소 59개소에 안내표지판 설치하고 현장 점검 나서

  • 등록 2017.12.19 09:09:18


[TV서울=함창우 기자] 강북구가 지난 15일 지진옥외대피소 현장을 점검하고 나섰다.

대형재난인 지진이 발생했을 경우 이재민 발생에 대비하고자 관내 학교, 공원 등으로 지정된 지진대피소에 안내표지판을 설치하고, 오해영 부구청장을 비롯한 실무자들이 지진옥외대피소 현장을 방문 점검한 것이다.

구는 지진 발생 시 구민들이 빠르고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학교 운동장, 넓은 공터 등의 옥외대피소와 내진설계가 반영된 학교시설을 실내구호소로 지정해 옥외대피소 12개소, 실내구호소 47개소, 59개소에 안내표지판을 설치했다.

안내표지판은 옥외대피소, 실내구호소 2종류이며 가로 1.5m, 세로 0.75m 크기의 형광물질이 입혀진 노란색 바탕으로 야간에도 구민들이 쉽게 볼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또한 태풍·홍수·호우 등 자연재난으로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에도 구민의 생명을 보호하고자 삼각산초등학교와 우이동 먹거리마을 초입 등 2개소에 안전표지판을 설치해 산사태 및 계곡 범람 등 자연 재난에 대비했다.

오해영 부구청장은 지진 등 재난 발생 시 가장 중요한 것은 이재민 구호라며 구민의 생명과 재산이 직결된 안전문제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다. 우리나라도 더 이상 지진의 안전지대가 아닌 만큼 철저한 사전 점검을 통해 구민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V서울] 중구, 신고용도와 다른 오피스텔에 재산세 추징

[TV서울=신예은 기자] 중구가 오피스텔, 레지던스, 게스트하우스 168곳에 대한 전수조사를 벌여 건축물관리대장상 용도 및 재산세 과세현황과 다르게 사용하고 있는 8곳을 적발했다. 이들 건물에는 재산세와 취득세 4천6백여만원을 부과했다. 중구는 오피스텔 77곳과 레지던스·게스트하우스 91곳에 부과된 재산세 6,396건을 대상으로 지난 10월부터 이달 초까지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공정하고 정확한 재산세 과세를 위해서다. 조사는 건물의 건축물관리대장상 용도를 확인한 후 건물을 방문해 과세내역과 차이나는 부분을 찾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조사에서 소공동, 신당동, 중림동 등에 있는 오피스텔 7곳은 이보다 재산세액이 많은 레지던스로 사용한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오피스텔 1곳은 해당 부동산을 임대목적물로 해 임대사업자 등록 후 법정 임대의무기간에 매각을 해 감면된 취득세를 다시 추징당하게 됐다. 중구는 조사 결과에 따라 건물 사용현황에 맞도록 692건의 재산세 과세자료를 조정하고 차액을 부과했다. 해당 납세자들은 내년 1월2일까지 이를 납부해야 한다. 이번 조사와 후속조처로 매년 약 3천9백만원의 세수 증가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구는 앞으로도 이 같은 현장조사

[TV서울] 강북구, 지진대피소 59개소에 안내표지판 설치하고 현장 점검 나서

[TV서울=함창우 기자] 강북구가 지난 15일 지진옥외대피소 현장을 점검하고 나섰다. 대형재난인 지진이 발생했을 경우 이재민 발생에 대비하고자 관내 학교, 공원 등으로 지정된 지진대피소에 안내표지판을 설치하고, 오해영 부구청장을 비롯한 실무자들이 지진옥외대피소 현장을 방문 점검한 것이다. 구는 지진 발생 시 구민들이 빠르고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학교 운동장, 넓은 공터 등의 옥외대피소와 내진설계가 반영된 학교시설을 실내구호소로 지정해 옥외대피소 12개소, 실내구호소 47개소, 총 59개소에 안내표지판을 설치했다. 안내표지판은 옥외대피소, 실내구호소 2종류이며 가로 1.5m, 세로 0.75m 크기의 형광물질이 입혀진 노란색 바탕으로 야간에도 구민들이 쉽게 볼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또한 태풍·홍수·호우 등 자연재난으로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에도 구민의 생명을 보호하고자 삼각산초등학교와 우이동 먹거리마을 초입 등 2개소에 안전표지판을 설치해 산사태 및 계곡 범람 등 자연 재난에 대비했다. 오해영 부구청장은 “지진 등 재난 발생 시 가장 중요한 것은 이재민 구호”라며 “구민의 생명과 재산이 직결된 안전문제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다. 우리나라도 더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