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9 (화)

  • -동두천 -5.4℃
  • -강릉 -1.6℃
  • 맑음서울 -5.3℃
  • 대전 -1.2℃
  • 구름조금대구 1.0℃
  • 맑음울산 1.4℃
  • 광주 1.1℃
  • 구름많음부산 3.8℃
  • -고창 -0.3℃
  • 구름많음제주 7.6℃
  • -강화 -4.5℃
  • -보은 -2.1℃
  • -금산 -1.7℃
  • -강진군 2.9℃
  • -경주시 1.5℃
  • -거제 4.8℃
기상청 제공

정치

[TV서울] 강감창 서울시의원, 동남권역 수상안전체험관 건립에 관한 청원’ 통과

  • 등록 2017.12.19 10:03:29

[TV서울=함창우 기자] 진도 앞바다의 차가운 물속에 소중한 생명들이 가라앉았던 세월호 참사 이후, 학생들과 일선교사들에 대한 체계적인 수상 안전교육의 필요성이 사회적으로 대두되었다.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는 18, 송파구 배명고 야구장에 수상안전체험관 건립을 요구하는 청원을 통과시켰다.

그동안 수상안전체험관의 건립의 필요성은 인정되었지만 서울시교육청은 중앙정부, 서울시, 자치구 등과의 긴밀한 협의가 이루어지지 않았고 예산확보의 어려움 등으로 미온적으로 대처해 왔다.

강감창 의원(송파, 자유한국당)이 소개하고 조형래 외 521명의 일선교사와 송파주민이 제출한 동남권역 수상안전체험관 건립에 관한 청원이 서울시의회를 통과하게 됨으로써 지지부진하던 수상안전체험관 건립 추진이 관계부서에서 심도 있게 다루어 질 것으로 전망된다.

강감창 의원은 고의 정규교과로 안전교육이 편성되고 수상안전교육이 의무화 되었으나, 수상 안전교육을 위한 전용 체험시설은 아직도 전무하다며 청원소개 의견을 밝혔다.

이어서 강 의원은, “현재 각급학교 수영장의 경우 수심을 최고 2.7m 이하로 규정하고 있어 학생들의 물놀이 시설 정도에 불과한 실정이다.

이러한 수영장에서는 체계적인 수상안전교육을 실시할 수 없다. 학생들과 교사가 위기상황 별 특화된 체험교육을 통해 자기 생명보호 능력을 강화하기 위해서는, 다이빙 풀의 깊이를 최고 5m로 하는 등 기존 수영장과는 차별화된 시설이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청원의 취지를 설명했다.

청원의 주요 내용에는 서울 동남권에 거주하는 학생들 뿐 아니라 미취학 유아들과 성인들도 수상안전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선박 시뮬레이터, 다이빙대, 일반인 및 어린이 생존수영 학습 풀(pool), 구명벌 탑승구조 풀, 여객선 탑승체험장 등의 시설을 조성해 달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동남권역 수상안전체험관 건립 연구용역을 위해 지난해 말 5천만 원의 예산을 의원발의 사업으로 확보하는 등 수상안전체험관 건립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온 강감창 의원은 소중한 아이들의 생명을 지키는 일보다 더 중요하고 시급한 일이 또 어디 있겠는가?”라고 문제를 제기하며, “학생들이 실제 상황에서 수상 안전사고에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키울 수 있는 특화된 수상안전교육시설의 건립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강 의원이 확보한 예산으로 추진되고 있는 용역이 12월말 완료될 예정이고 서울시의회가 청원까지 통과시킴으로써, 수상안전체험관 건립 추진은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TV서울] 강감창 서울시의원, 동남권역 수상안전체험관 건립에 관한 청원’ 통과

[TV서울=함창우 기자] 진도 앞바다의 차가운 물속에 소중한 생명들이 가라앉았던 세월호 참사 이후, 학생들과 일선교사들에 대한 체계적인 수상 안전교육의 필요성이 사회적으로 대두되었다.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는 18일, 송파구 배명고 야구장에 수상안전체험관 건립을 요구하는 청원을 통과시켰다. 그동안 수상안전체험관의 건립의 필요성은 인정되었지만 서울시교육청은 중앙정부, 서울시, 자치구 등과의 긴밀한 협의가 이루어지지 않았고 예산확보의 어려움 등으로 미온적으로 대처해 왔다. 강감창 의원(송파, 자유한국당)이 소개하고 조형래 외 521명의 일선교사와 송파주민이 제출한 ‘동남권역 수상안전체험관 건립에 관한 청원’이 서울시의회를 통과하게 됨으로써 지지부진하던 수상안전체험관 건립 추진이 관계부서에서 심도 있게 다루어 질 것으로 전망된다. 강감창 의원은 “초․중․고의 정규교과로 안전교육이 편성되고 수상안전교육이 의무화 되었으나, 수상 안전교육을 위한 전용 체험시설은 아직도 전무하다”며 청원소개 의견을 밝혔다. 이어서 강 의원은, “현재 각급학교 수영장의 경우 수심을 최고 2.7m 이하로 규정하고 있어 학생들의 물놀이 시설 정도에 불과한 실정이다. 이러한 수영장에서는 체계적인

[TV서울] 노원구, 수락산,불암산 중턱에 ‘소방호스 보관함’ 설치키로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 노원구는 수락산과 불암산 화재시 효과적인 화재진압을 위해 산 중턱에 ‘산불진화 소방호스 보관함’을 설치하기로 했다. 구는 대형산불 발생시 신속한 진압을 위해 약 1억 6천만원을 들여 수락산 4곳, 불암산 4곳에 소방호스 보관함을 설치하고 소방 호스(1.5km분량)를 보관하기로 했다. 구가 소방호스 보관함을 설치하게 된 것은 지난 6월 발생한 수락산 화재진압시 산밑에서 산 중턱까지 호스를 옮기느라 소방관들이 큰 애를 먹었기 때문이다. 소방차가 현장에 도착하여 고지대의 화재현장까지 수관을 연장하기 위해 많은 시간이 소요되어 화재진압의 골든타임을 놓치는 경우가 많았다. 산림화재시 일반수관을 사용하여 고지대의 산불을 진화하기에는 수압이 낮거나 수관이 파손되는 경우도 있었다. 또 장시간 호수관 작업으로 소방관의 피로가 누적되어 진압대원의 부상의 우려도 있었다. 화재진압후 구청과 노원구 소방서의 합동회의에서 설치제안이 나왔고 이를 받아들여 산림청에 건의하여 예산을 지원받게 되었다. 고압수관 1개의 압력과 수량은 등짐펌프 200개 이상의 효과가 있어 초기 산불진화에 효과적이다. 화재진압 베이스캠프로 인해 소방대원들의 안전하고 신속한 화재진압






[TV서울] 강감창 서울시의원, 동남권역 수상안전체험관 건립에 관한 청원’ 통과 [TV서울=함창우 기자] 진도 앞바다의 차가운 물속에 소중한 생명들이 가라앉았던 세월호 참사 이후, 학생들과 일선교사들에 대한 체계적인 수상 안전교육의 필요성이 사회적으로 대두되었다.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는 18일, 송파구 배명고 야구장에 수상안전체험관 건립을 요구하는 청원을 통과시켰다. 그동안 수상안전체험관의 건립의 필요성은 인정되었지만 서울시교육청은 중앙정부, 서울시, 자치구 등과의 긴밀한 협의가 이루어지지 않았고 예산확보의 어려움 등으로 미온적으로 대처해 왔다. 강감창 의원(송파, 자유한국당)이 소개하고 조형래 외 521명의 일선교사와 송파주민이 제출한 ‘동남권역 수상안전체험관 건립에 관한 청원’이 서울시의회를 통과하게 됨으로써 지지부진하던 수상안전체험관 건립 추진이 관계부서에서 심도 있게 다루어 질 것으로 전망된다. 강감창 의원은 “초․중․고의 정규교과로 안전교육이 편성되고 수상안전교육이 의무화 되었으나, 수상 안전교육을 위한 전용 체험시설은 아직도 전무하다”며 청원소개 의견을 밝혔다. 이어서 강 의원은, “현재 각급학교 수영장의 경우 수심을 최고 2.7m 이하로 규정하고 있어 학생들의 물놀이 시설 정도에 불과한 실정이다. 이러한 수영장에서는 체계적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