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0 (수)

  • -동두천 -6.5℃
  • -강릉 1.4℃
  • 흐림서울 -5.4℃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0.9℃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1.1℃
  • 맑음부산 0.6℃
  • -고창 1.3℃
  • 구름많음제주 6.3℃
  • -강화 -5.3℃
  • -보은 -5.7℃
  • -금산 -5.2℃
  • -강진군 2.1℃
  • -경주시 -0.4℃
  • -거제 0.8℃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송파구, 창업인큐베이팅센터 만들어 젊은 기업인 육성 앞장서

  • 등록 2017.12.20 10:53:26


[TV서울=신예은 기자] 송파구는 관내 유휴공간을 활용해 창업인큐베이팅센터를 조성, 젊은 기업인 지원에 앞장선다고 20일 밝혔다.

예비창업자의 안정적이고 성공적인 창업을 도울 뿐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자치구 차원에서 지원군을 자처한 것이다.

특히 기업 이주 등으로 비어 있는 공간을 창업센터로 재탄생시켜 유휴공간 활용과 창업지원이라는 12조의 효과를 기대한다.

이에 구는 지난 1219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과 <지역 경제 발전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바 있다.

협약식에는 박춘희 송파구청장과 한국 방송통신전파진흥원의 서석진 원장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여해 협약과 함께 예비창업가를 지원하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했다.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본사는 기존에 송파구 가락동에서 전남 나주시로 이전이 확정됨에 따라 송파구 가락동 IT벤처타워내에 유휴공간이 발생하게 되었다.

이에 약 330에 달하는 공간을 송파구에 무상으로 제공, 이 곳을 정보통신기술 등 첨단 분야 특화 창업인큐베이팅센터로 재탄생시킬 예정이다.

특히 구는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정보통신기술에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관련 사업에서 일자리 창출도 모색해 나갈 방침이다.

, 이곳은 신성장동력산업이 밀집한 문정비즈밸리와도 인접한 만큼 신기술 중심의 청년 스타트업 기업에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이 센터는 2018년 중 오픈을 목표로 진행 중이며, 입주 대상자 모집과 규모 등 상세한 일정은 추후 세부협의를 통해 결정할 계획이다.

한편 구는 관내 18개 기관이 참여하는 민관산학일자리협의체를 통해 지역 일자리창출에 박차를 가해 왔다. , 지난 10월에는 관내 섬유무역분야 중견기업인 한솔섬유와의 MOU를 통해 섬유무역 전문인력 양성과 취업을 연계하는 협업사업으로 높은 청년취업율을 보이고 있다.

박춘희 구청장은 이 센터는 단순 사무 공간이 아닌 초기 창업자들에게 컨설팅, 교육, 경영·법무지원 등 인큐베이팅을 통해 성장의 발판이 될 것이다구는 향후에도 외부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으로 양질의 구민 일자리 창출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TV서울] 송파구, 창업인큐베이팅센터 만들어 젊은 기업인 육성 앞장서

[TV서울=신예은 기자] 송파구는 관내 유휴공간을 활용해 ‘창업인큐베이팅센터’를 조성, 젊은 기업인 지원에 앞장선다고 20일 밝혔다. 예비창업자의 안정적이고 성공적인 창업을 도울 뿐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자치구 차원에서 지원군을 자처한 것이다. 특히 기업 이주 등으로 비어 있는 공간을 창업센터로 재탄생시켜 유휴공간 활용과 창업지원이라는 1석2조의 효과를 기대한다. 이에 구는 지난 12월 19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과 <지역 경제 발전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바 있다. 협약식에는 박춘희 송파구청장과 한국 방송통신전파진흥원의 서석진 원장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여해 협약과 함께 예비창업가를 지원하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했다.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본사는 기존에 송파구 가락동에서 전남 나주시로 이전이 확정됨에 따라 송파구 가락동 IT벤처타워내에 유휴공간이 발생하게 되었다. 이에 약 330㎡에 달하는 공간을 송파구에 무상으로 제공, 이 곳을 정보통신기술 등 첨단 분야 특화 창업인큐베이팅센터로 재탄생시킬 예정이다. 특히 구는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정보통신기술에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관련 사업에서 일자리

[TV서울] 종로구, 돈의동 쪽방주민을 위한 주민공동이용시설 건립 시작

[TV서울=함창우 기자] 서울 종로구는 2015년 지역발전위원회와 국토교통부 주관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추진 중인 새뜰마을 주민공동이용시설(돈화문로9길 6-3외 2) 건립 공사를 오는 12월 하순 본격 추진한다. 공사 진행에 앞서 사업의 내용과 진행과정을 주민과 공유하여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기원하는 “주민공동이용시설 착공기념 주민설명회”를 12월 20일 오후 2시에 개최하며, 테이프커팅, 활동영상 시청 주민설명회, 돈의동 새뜰마을 주민과 직원 뮤지컬 동아리의 “꼬방동네 작은 이야기” 축하공연이 진행된다. 돈의동 새뜰마을사업은 대통령직속 지역발전위원회와 국토교통부가 2015년에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시행한「도시취약지역 생활여건개조사업(현 ‘새뜰마을사업’)」으로 서울시에서는 종로구가 유일하게 선정되어 주민공동이용시설과 공동작업장 건립, 물리적환경개선 및 공동체 활동지원 등을 통한 복합적인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돈의동 쪽방지역은 오랫동안 지역사회와 단절되어 우범지역으로 낙인된 곳으로 약 85개의 건물에 쪽방이 740여개 있으며 약 600여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가구별로 별도의 욕실이나 화장실등 편의시설이 없고 쉼터 및 커뮤니티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