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1 (목)

  • -동두천 3.8℃
  • -강릉 6.1℃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4.1℃
  • 맑음대구 6.9℃
  • 맑음울산 8.5℃
  • 맑음광주 6.2℃
  • 맑음부산 9.4℃
  • -고창 4.9℃
  • 구름많음제주 8.2℃
  • -강화 3.5℃
  • -보은 3.3℃
  • -금산 3.3℃
  • -강진군 ℃
  • -경주시 7.4℃
  • -거제 9.3℃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청룡열차 등 38개 서울미래유산 선정

  • 등록 2017.12.21 16:01:20


[TV서울=이현숙 기자] 서울시가 길창덕 작가의 명랑만화 '꺼벙이', 우리나라 첫 롤러코스터 '청룡열차' 등 38개를 '서울 미래유산'으로 선정했다.

'서울 미래유산'은 서울 시민 공통의 기억과 감성을 지닌 근·현대 서울의 유산으로 이로써 지금까지 선정된 유·무형 유산은 총 451개가 된다.

이 번 선정대상에는 고 김영삼 전 대통령이 46년간 머무른 사저로 대한민국 민주주의 투쟁의 역사를 담은 공간인 '김영삼 가옥', 1977년 명동 신세계백화점 본점에서 1호점을 개업한 이래 우리나라 최장수 치킨 프랜차이즈브랜드로 자리매김한 '림스치킨'도 포함됐다.

특히 올해는 새롭게 근현대 서울을 배경으로 하는 희곡과 수필, 음악 등 부문의 미래유산을 발굴해 희곡 4편 등 총 20건의 무형유산을 선정했다.

해방 직후 서울에서 친일 잔재세력이 부정적으로 재산을 축적하고 이를 지키려는 모습을 풍자적으로 보여주고 있는 오영진의 희곡 '살아있는 이중생 각하', 1930년대 마포의 다양한 모습을 그린 수필 '마포' 등 6편의 근현대 문학작품을 선정했으며, 시골 영감이 생전 처음 서울가는 기차를 타면서 겪는 일을 웃음으로 풀어낸 곡으로 서영춘의 '서울구경'이란 제목으로 인기를 끌었던 대중가요 강홍식의 유쾌한 시골영감', 자택에서 내려다 본 평화로운 한강의 흐름을 표현한 가곡 변훈의 '한강' 등 음악부문이 처음으로 선정됐다.

한편, '문화재보호법' 상 등록 문화재로 지정된 '딜쿠샤', '배화여고 캠벨 기념관' 등 13건은 선정 이후의 변동 사항이 반영돼 선정이 취소됐다.

서울 곳곳의 미래세대에 전할 만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되는 것이 있다면 서울 미래유산 공식 홈페이지(http://futureheritage.seoul.go.kr)를 통해 제안 가능하며, 9천여 건의 미래유산 아카이브 자료를 이용할 수 있다.





[TV서울] 해군과 함께하는 '홈커밍데이' 축제

[TV서울=이현숙 기자]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24일 오후 3시 서울함 공원에서 해군과 함께하는 ‘홈커밍데이’ 축제를개최한다. 서울함 공원에는 호위함급 서울함과 고속정 참수리호, 잠수정 돌고래호 등 3척의 퇴역군함이 시민을 위한 공간으로 개방중이다. 이번 축제는 서울함과 퇴역 해군의 마음을 담아 ‘홈커밍데이’ 콘셉트로 진행하며 밴드 공연을 시작으로해군 예비군의 감사의 경례 퍼포먼스, 서울함 불꽃쇼로 진행된다. 축제 시작 전 오후1시부터 2시까지 서울함공원 안내센터 2층에서 어린이 동반 가족단위 관람객의 흥미를 끌 마술쇼와 버블쇼를 진행한다. 한편, 서울함 공원에서는 관객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매일 2회(10시30분, 14시)도슨트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특별 도슨트로 서울함 역대 근무자들이 들려주는 ‘바다영웅의 귀한’도 함께 운영한다. 또한, 매 주말(토, 일요일) 14시부터 15시까지 ‘서울함공원 미니 콘서트’를 서울함 내 사관식당에서 진행한다. 바이올린, 플루트, 클라리넷 등 서양 악기부터 가야금, 대금 등의 국악기까지 관람객들에게 친숙하게 편곡된 곡들을 다양한 악기를 통해 연주한다. 서울함 공원의 이벤트, 체험, 행사 등 관련 문의는 서울함공원 홈페이지






[TV서울] 유승희 의원, "인터넷 표현의 자유 증진을 위한 임시조치 제도 개선 토론회” 개최 [TV서울=나재희 기자] 유승희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서울 성북갑, 3선)은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이효성)와 12월 22일 금요일 한국방송회관 3층 회의실에서 “인터넷 표현의 자유 증진을 위한 임시조치 제도 개선 토론회”를 공동으로 개최한다. 임시조치 개선 방안에 대해 여러 시민단체, 학계 그리고 관련 산업 전문가들과 함께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이 자리에는 사회자로 한국외대 문재완 교수, 발제자로 동국대 이창범 교수가 참여한다. 그리고 한국소비자원 이경아 팀장, 오픈넷 박경신 교수, 참여연대 양홍석 소장, 한국언론법학회의 장철준 교수, 사이버커뮤니케이션학회 심우민 교수, 한국인터넷기업협회 최성진 사무총장, 방송통신위원회 최옥술 센터장이 토론을 맡았다. 정보통신망법 제44조의2에 따르면 정보통신망을 통하여 공개 및 제공된 정보로 인해 사생활 침해나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가 침해된 경우, 침해사실을 소명하여 그 정보의 삭제 또는 반박내용의 게재를 요청할 수 있으며, 망 사업자는 지체없이 삭제 및 임시조치 등의 필요한 조치를 취하도록 되어 있다. 하지만, 명예훼손을 이유로 게시중단을 요구하기만 하면 별도의 소명절차 없이 임시조치가 이루어지는 까닭에 남용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