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8 (목)

  • -동두천 -6.5℃
  • -강릉 -1.1℃
  • 흐림서울 -4.3℃
  • 구름많음대전 -3.7℃
  • 구름많음대구 -1.6℃
  • 구름조금울산 0.5℃
  • 구름많음광주 -1.2℃
  • 구름조금부산 0.5℃
  • -고창 -4.5℃
  • 흐림제주 4.3℃
  • -강화 -4.9℃
  • -보은 -5.7℃
  • -금산 -5.8℃
  • -강진군 -0.1℃
  • -경주시 -0.4℃
  • -거제 1.2℃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노원구, 금연 성공자에 현금포함 30만원 상당 인센티브 제공

  • 등록 2017.12.28 10:25:25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 노원구는 무술년 새해를 맞아 다시 금연에 도전하는 흡연자들을 돕기 위해 금연상담서비스와 금연인센티브를 강화하기로 했다.

구는 간호사 등 금연상담사 5명을 채용해 보건소 2층에 금연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흡연자는 금연클리닉에 등록하면 금연상담 및 니코틴의존도 검사, 일산화탄소 측정, 금연보조제 제공, 행동요법 지도 등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직장인들을 위해 매주 수요 야간 금연클리닉과 매월 넷째주 오전 토요 금연클리닉도 운영하고 있다. 월계보건지소(매주 월, ) 및 공릉보건지소(매주 화) 금연클리닉을 권역별로 운영하여 구민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용을 원하는 구민은 누구나 신분증을 지참하고 방문하여 등록 후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한편 구는 2014년부터 금연구역에서의 흡연자 과태료 부과 재원을 금연에 성공한 구민에게 돌려주고자 하는 ‘Positive 인센티브 정책을 시행해 오고 있다. 흡연자가 금연클리닉에 등록후 12개월 금연성공시 10만원, 18개월 금연성공시 10만원 상당 문화관람권, 24개월 금연성공시 10만원 등 총 30만원 상당의 인센티브를 지급한다.

지난해 말까지 12개월 금연성공 구민 1,963, 18개월 금연성공 구민 1,612, 24개월 금연성공 구민 1,228명에게 현금 등 36천만원 상당의 인센티브를 제공했다. 특히 2018년 새해에는 여성, 청소년 흡연자들에 대한 금연정책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 구는 금연구역을 확대했다. 이달부터 경춘선 공원(경춘선 폐선 부지 공원조성공사

광운대역~서울시계 폐선부지 완료 구간)에서는 흡연을 할 수 없다. 또 공연초등학교

주변도 금연구역으로 지정되었다.

김성환 구청장은 금연환경조성을 위한 금연구역 지정관리를 강화하여 비흡연자의 간접흡연 피해를 줄여 가겠다흡연자들이 스스로 금연할 수 있도록 금연성공 인센티브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TV서울] 천정배 "바른정당과 합당시, 문재인 정부는 식물정부로 전락할 우려 있어"

[TV서울=함창우 기자] 천정배 전 국민의당 대표가 안철수 대표가 추진하는 바른정당과의 합당이 성사될 경우 문재인 정부가 식물정부가 전락할 수 있다는 우려를 표했다. 천 전 대표는 28일 아침 광주MBC라디오 '시선집중 광주'에 출연해 "지금 문재인 정부가 적폐청산과 개혁을 열심히 하고 있는데 국회에서 국민의당이 협력하지 않으면 문재인 정부가 한마디로 식물정부가 된다. 국회 의석이 그렇게 돼 있다"고 말한 뒤 "그런데 안철수 대표와 바른정당이 합당한다면 그 정당이 어떤 역할을 할 것인가 이걸 한번 분명히 봐야 한다"며 "(새로운 당은)명백하게 문제인 정부의 적폐청산 작업을 반대하고 방해하기 위해서 그렇게 할 것(식물정부로 만들 것)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천 전 대표는 바른정당과의 합당이 적폐통합일 뿐 아니라 "반호남 지역주의 통합"이라고 비판했다. 천 전 대표는,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 측이 자기들의 정체성은 중도도 아니고 보수다. 1단계로는 국민의당과 합당하지만 2단계로는 자유한국당까지 포함하는 보수통합을 하겟다고 했다. 결국은 보수 적폐야합이 될 수밖에 없다"고 말한 뒤 "더군다나 호남 출신의 박지원 정동영 천정배는 그 당에 안 받겠다. 그 당 의원들한

[TV서울] 노원구, 금연 성공자에 현금포함 30만원 상당 인센티브 제공

[TV서울=신예은 기자] 서울 노원구는 무술년 새해를 맞아 다시 금연에 도전하는 흡연자들을 돕기 위해 금연상담서비스와 금연인센티브를 강화하기로 했다. 구는 간호사 등 금연상담사 5명을 채용해 보건소 2층에 금연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흡연자는 금연클리닉에 등록하면 금연상담 및 니코틴의존도 검사, 일산화탄소 측정, 금연보조제 제공, 행동요법 지도 등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직장인들을 위해 매주 수요 야간 금연클리닉과 매월 넷째주 오전 토요 금연클리닉도 운영하고 있다. 월계보건지소(매주 월, 목) 및 공릉보건지소(매주 화) 금연클리닉을 권역별로 운영하여 구민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용을 원하는 구민은 누구나 신분증을 지참하고 방문하여 등록 후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한편 구는 2014년부터 금연구역에서의 흡연자 과태료 부과 재원을 금연에 성공한 구민에게 돌려주고자 하는 ‘Positive 인센티브 정책’을 시행해 오고 있다. 흡연자가 금연클리닉에 등록후 12개월 금연성공시 10만원, 18개월 금연성공시 10만원 상당 문화관람권, 24개월 금연성공시 10만원 등 총 30만원 상당의 인센티브를 지급한다. 지난해 말까지 12개월 금연성공 구






[TV서울] 천정배 "바른정당과 합당시, 문재인 정부는 식물정부로 전락할 우려 있어" [TV서울=함창우 기자] 천정배 전 국민의당 대표가 안철수 대표가 추진하는 바른정당과의 합당이 성사될 경우 문재인 정부가 식물정부가 전락할 수 있다는 우려를 표했다. 천 전 대표는 28일 아침 광주MBC라디오 '시선집중 광주'에 출연해 "지금 문재인 정부가 적폐청산과 개혁을 열심히 하고 있는데 국회에서 국민의당이 협력하지 않으면 문재인 정부가 한마디로 식물정부가 된다. 국회 의석이 그렇게 돼 있다"고 말한 뒤 "그런데 안철수 대표와 바른정당이 합당한다면 그 정당이 어떤 역할을 할 것인가 이걸 한번 분명히 봐야 한다"며 "(새로운 당은)명백하게 문제인 정부의 적폐청산 작업을 반대하고 방해하기 위해서 그렇게 할 것(식물정부로 만들 것)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천 전 대표는 바른정당과의 합당이 적폐통합일 뿐 아니라 "반호남 지역주의 통합"이라고 비판했다. 천 전 대표는,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 측이 자기들의 정체성은 중도도 아니고 보수다. 1단계로는 국민의당과 합당하지만 2단계로는 자유한국당까지 포함하는 보수통합을 하겟다고 했다. 결국은 보수 적폐야합이 될 수밖에 없다"고 말한 뒤 "더군다나 호남 출신의 박지원 정동영 천정배는 그 당에 안 받겠다. 그 당 의원들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