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02 (화)

  • -동두천 2.1℃
  • -강릉 6.3℃
  • 맑음서울 1.5℃
  • 박무대전 3.6℃
  • 맑음대구 6.6℃
  • 맑음울산 7.0℃
  • 연무광주 5.7℃
  • 맑음부산 8.2℃
  • -고창 7.0℃
  • 맑음제주 8.9℃
  • -강화 0.4℃
  • -보은 3.1℃
  • -금산 2.9℃
  • -강진군 8.1℃
  • -경주시 7.0℃
  • -거제 7.6℃
기상청 제공

정치

[TV서울] 정세균 국회의장, "무술년 새해에도 국민에게 힘이 되는 국회" 강조

  • 등록 2018.01.02 13:58:55


[TV서울=김용숙 기자] 정세균 국회의장은 2일 오전 국회 본청 대강당에서 열린 ‘2018년 국회 시무식을 가졌다.

정 의장은 작년 한 해 우리 국회는 과거 어느 때보다 성과가 있었다.”면서 직원들을 격려하고 몇 가지 성과에 대해 발언을 이어갔다.
정 의장은 우선 국회에서 가장 중요한 입법활동에 있어서 19대 같은 기간에 비해서 무려 74.1% 더 많은 법안을 처리했고, 발의된 법안에 처리율도 25.1%가 증가했다.”면서 각 상임위원회 수석전문위원들과 직원들, 각 정당의 보좌진들을 격려했다. 정 의장은 이어 청소근로자의 국회직화 실천에 대해 자부심을 갖고 있다면서 철저한 준비로 매끄럽게 진행되어 정부의 다른 기관에서 유사한 사례가 있을 때 본 받아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 의장은 또한 국회의원 특권내려놓기의 성과로 방탄 국회라는 말 자체가 사라진 것과 다당제의회 속에서 정당 간 협치를 잘 실천해보고 있는 점을 성과로 꼽았다.
정 의장은 마지막으로 미래를 준비하는 국회를 실현하기 위해 미래연구원법을 통과시켰다.” 라면서 우리 국회가 정파적인 이해나 특정집단 이해관계가 아닌 국민적 관점에서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국회로 거듭날 수 있는 첫 발을 내딛었다고 말했다
정 의장은 개헌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정 의장은 각종 언론사 조사에 의하면 개헌에 대한 국민의 열망이 매우 크고 이를 받드는 것은 중요한 과제라면서 우리가 하고자 하는 개헌은 지난 30년간의 대한민국의 변화를 반영하고 앞으로 어떻게 나아갈 것인가에 대한 문제인데 정파 간의 이견으로 합의에 이루지 못하는 것이 안타깝다.”라고 밝혔다

정 의장은 끝으로, 2018년 새해를 희망 속에 맞았지만 저출산 고령화, 북한 핵문제, 가계부채 문제, 대외문제 등 많은 난제들이 몰려오고 있다면서 이런 어려움들을 잘 극복하고 국민에게 힘이 되는 국회가 되어야한다.”라고 강조했다.

정 의장은 신년사에 앞서 지난 한 해 동안 모범을 보인 직원들에게 대통령 훈장·포장, 국회의장 표창 및 모범 공무원상 등을 수여했다.

이 날 시무식 행사에는 김교흥 국회사무총장, 허용범 도서관장, 김춘순 예산정책처장, 이내영 입법조사처장, 진정구 입법차장, 이인용 사무차장, 황열헌 의장비서실장 등이 함께 했다.


[TV서울] 2017년 강남구를 빛낸 10대 뉴스

[]TV서울=신예은 기자] 강남구는 2017년 한 해 강남구를 빛낸 10대 뉴스를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주요정책과 현안사업의 구정에 대한 기여도, 중요도, 보도실적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선정했다. 강남구를 가장 빛낸 뉴스 1위는 ‘영동대로 지하공간 통합개발 계획 발표’이다. 계획안에 따르면 2023년 영동대로에 태양광이 관통하는 지하도시가 조성되고 광역복합환승센터가 들어선다, 또 지상에는 초대형 광장이 조성될 예정이다. 2위는‘수서역세권 미래형 복합도시로 탈바꿈’이 차지했다. 수서역세권 공공주택 지구계획이 통과되면서 2021년 이 일대는 복합환승센터와 업무·상업·주거기능 등이 조화된 미래형 복합도시로 탈바꿈될 예정이다. 영동대로에 이어 수서역세권 일대 개발은 강남구에 큰 변혁의 시대를 여는 새로운 미래 청사진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3위는‘아파트 관리비 절감’뉴스다. 아파트 관리비 신고센터, 찾아가는 관리비 컨설팅, 관리비 절감 가이드 북 발간 등 깜깜이 관리비를 투명하게 만드는 일에 앞장 서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4위로‘안전도시 강남’이 차지했다. 외국인을 위한 안전 영상, 편의점 무통화 신고 시스템 등 안전 정책이 높은 평가를 받아 최우수

[TV서울] 정세균 국회의장, "무술년 새해에도 국민에게 힘이 되는 국회" 강조

[TV서울=김용숙 기자] 정세균 국회의장은 2일 오전 국회 본청 대강당에서 열린 ‘2018년 국회 시무식’을 가졌다. 정 의장은 “작년 한 해 우리 국회는 과거 어느 때보다 성과가 있었다.”면서 직원들을 격려하고 몇 가지 성과에 대해 발언을 이어갔다. 정 의장은 우선 “국회에서 가장 중요한 입법활동에 있어서 19대 같은 기간에 비해서 무려 74.1% 더 많은 법안을 처리했고, 발의된 법안에 처리율도 25.1%가 증가했다.”면서 각 상임위원회 수석전문위원들과 직원들, 각 정당의 보좌진들을 격려했다. 정 의장은 이어 “청소근로자의 국회직화 실천에 대해 자부심을 갖고 있다” 면서 “철저한 준비로 매끄럽게 진행되어 정부의 다른 기관에서 유사한 사례가 있을 때 본 받아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 의장은 또한 국회의원 특권내려놓기의 성과로 ‘방탄 국회’라는 말 자체가 사라진 것과 다당제의회 속에서 정당 간 협치를 잘 실천해보고 있는 점을 성과로 꼽았다. 정 의장은 마지막으로 “미래를 준비하는 국회를 실현하기 위해 미래연구원법을 통과시켰다.” 라면서 “우리 국회가 정파적인 이해나 특정집단 이해관계가 아닌 국민적 관점에서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국회로 거듭날 수 있는






[TV서울] 정세균 국회의장, "무술년 새해에도 국민에게 힘이 되는 국회" 강조 [TV서울=김용숙 기자] 정세균 국회의장은 2일 오전 국회 본청 대강당에서 열린 ‘2018년 국회 시무식’을 가졌다. 정 의장은 “작년 한 해 우리 국회는 과거 어느 때보다 성과가 있었다.”면서 직원들을 격려하고 몇 가지 성과에 대해 발언을 이어갔다. 정 의장은 우선 “국회에서 가장 중요한 입법활동에 있어서 19대 같은 기간에 비해서 무려 74.1% 더 많은 법안을 처리했고, 발의된 법안에 처리율도 25.1%가 증가했다.”면서 각 상임위원회 수석전문위원들과 직원들, 각 정당의 보좌진들을 격려했다. 정 의장은 이어 “청소근로자의 국회직화 실천에 대해 자부심을 갖고 있다” 면서 “철저한 준비로 매끄럽게 진행되어 정부의 다른 기관에서 유사한 사례가 있을 때 본 받아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 의장은 또한 국회의원 특권내려놓기의 성과로 ‘방탄 국회’라는 말 자체가 사라진 것과 다당제의회 속에서 정당 간 협치를 잘 실천해보고 있는 점을 성과로 꼽았다. 정 의장은 마지막으로 “미래를 준비하는 국회를 실현하기 위해 미래연구원법을 통과시켰다.” 라면서 “우리 국회가 정파적인 이해나 특정집단 이해관계가 아닌 국민적 관점에서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국회로 거듭날 수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