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4 (월)

  • -동두천 17.6℃
  • -강릉 24.4℃
  • 연무서울 19.6℃
  • 맑음대전 19.7℃
  • 맑음대구 21.8℃
  • 연무울산 19.6℃
  • 맑음광주 21.4℃
  • 연무부산 17.9℃
  • -고창 18.6℃
  • 박무제주 18.9℃
  • -강화 16.7℃
  • -보은 17.3℃
  • -금산 17.2℃
  • -강진군 17.3℃
  • -경주시 19.4℃
  • -거제 20.9℃
기상청 제공

사회

[TV서울]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목욕장 긴급 불시 점검

  • 등록 2018.01.02 15:31:52


[TV서울=이현숙 기자]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서울시내 목욕장, 찜질방 등 319개소에 대한 불시 소방특별조사에서, 120개소에서 330건의 소방관련 법규 위반 사항을 적발하고, 과태료 부과 등의 행정처분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점검은 제천 화재 유사 사고예방을 위해 지난해 12.22~12.28일까지 7일간 서울시내 찜질방과 목욕장을 사전통지 없이 불시점검해 이루어졌다.

특히, 화재경보설비 정상상태 유지관리 여부확인과 피난통로 상 장애물 설치 여부, 목욕용품 선반 등의 피난로 상 적치로 인한 긴급피난 장애 여부 등을 집중단속했다.

단속결과 120개소에서 ‘피난통로 상에 합판을 설치해 피난 통로 막음’, ‘옥내소화전에 쓰레기통 설치’, 방화문에 이중 덧문(유리문) 설치 등 위법사항을 적발, 46개 대상에 과태료를 부과하고 74개 대상에 시설물 원상복구 조치명령과 기관통보조치 했다.

 

소방재난본부 특별조사반 관계자는 “목욕장이나 찜질방의 경우, 탕비실, 탈의실, 휴게실, 수면실 등 내부구조가 매우 복잡해 화재로 연기가 차면 내부구조에 익숙한 사람이라도 피난통로를 찾기가 매우 어렵다.”며 “비상시를 대비해 피난통로 상에는 장애물이 없어야하며, 유도등이나 휴대용 비상조명등의 정상 작동여부도 항시 점검해야”한다고 말했다

또 “이번 점검에서 방화문에 유리문을 이중으로 설치해 놓은 사례가 다수 적발 되었는데, 모두 소방관련 법령 위반”이라며 “비상구 문은 피난 방향으로 밀어 열수 있어야 하는데, 덧문은 당겨서 열 수밖에 없는 구조이기 때문에 화재 시 다수인이 일시적으로 대피를 위해 몰리면 문을 당겨 열수가 없어 대피하지 못할 수 있다”며 철저한 관리와 주의를 당부했다.

소방재난본부는 필로티형 주차장에 스프링클러 헤드를 설치하도록 제도 개선을 추진하고, 용접 작업 시에는 불티 비산 방지망 반드시 설치토록 지도하며, 불법 주정차 단속강화, 소방통로확보 및 현지적응 훈련 등을 강화 해나갈 방침이다.




[TV서울] 강동구, 의료급여 바로 알고 건강 관리해요

[TV서울=김영석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5월 16일 구청 5층 대강당에서 신규 의료급여 수급자, 관외 전입자 470여 명을 대상으로 ‘의료급여 바로알기’ 설명회를 개최한다. ‘의료급여’란 경제적으로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층의 의료문제를 국가가 보장하는 공공부조제도다. 그러나 지원 대상자들의 비합리적 의료 이용, 약물 오·남용 등의 사례가 빈번해 적절한 안내가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구는 이날 설명회에서 의료급여제도 전반, 올바른 의료 이용방법, 암 예방을 위한 일상생활 관리, 안전한 의약품 사용법 등 건강관리에 유용한 정보들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참석자들의 만성질환 관리를 위한 혈당·혈압 측정 등 기본적 건강조사와 건강 상담도 병행한다. 구 관계자는 “이번 설명회가 주민들의 적정의료 이용 유도, 약물 오·남용 예방은 물론, 매년 증가하는 의료급여 비용 절감에도 기여할 것”이라면서 “지속적 사례관리와 의료급여제도 안내 등을 통해 주민들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구는 지난 2017년 과다 의료이용 대상자 135명에 대한 의료급여 사례관리를 실시해 전년 대비 약 35% 진료비(4억 1,100만 원)를 절감했다. 또한 관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