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1 (금)

  • -동두천 12.6℃
  • -강릉 18.9℃
  • 박무서울 12.4℃
  • 맑음대전 12.9℃
  • 맑음대구 14.7℃
  • 박무울산 12.8℃
  • 박무광주 13.3℃
  • 맑음부산 14.0℃
  • -고창 10.9℃
  • 맑음제주 14.2℃
  • -강화 10.3℃
  • -보은 10.6℃
  • -금산 9.6℃
  • -강진군 11.9℃
  • -경주시 11.3℃
  • -거제 13.4℃
기상청 제공

종합

[TV서울] 강동구, 평창 동계올림픽 주민관람 지원

  • 등록 2018.01.04 10:01:53

[TV서울=함창우 기자] 강동구2018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주민들과 함께 발벗고 나섰다.

구는 평창 동계올림픽의 분위기를 조성하고 범국민적인 관심을 높이기 위해 올림픽 입장권 1,800매를 구매하여 직원 및 주민 관람 지원을 실시한다.

특히 주민들에게 올림픽 관람 기회를 제공하고자 주민 지원용 입장권 900매를 구매하여 관람을 원하는 일반주민 공개모집, 지역내 저소득층, 체육관련 단체 등에 배분하여 많은 구민들이 평창올림픽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주민 관람용 경기 종목은 28일에 실시하는 스키점프(200명 지원), 29일 프리스타일스키(200명 지원), 210일 스노보드(200명 지원), 224일 알파인스키(300명 지원)이다.

단체 관람 신청자에게는 경기 입장권과 관람 당일 왕복 교통편(전세버스), 식음료 등을 함께 지원한다.

관람 신청은 강동구 거주 만 13세 이상 주민 누구나 가능하며 2018. 1. 8. ~ 19. 기간 동안 거주지 동 주민센터를 통해 선착순으로 신청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강동구청 자치안전과(02-3425-5140)로 문의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이번 기회를 통해 지역주민들이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과 동계패럴림픽대회에 적극참여할수있도록 지원함으로써 국가의 주요정책 현장을 방문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더불어 평창 동계올림픽 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기를 소망한다라고 말했다.


[TV서울] '하하랜드 시즌2, 수상한 녀석들의 이유 있는 일탈! 상상이상 그들만의 속사정 대공개!

[TV서울=김영석 기자] 어제(9일) 방송된 동물에 대한 발칙한 호기심을 담은 고품격 동물 토크멘터리 MBC '하하랜드 시즌2'(이하 ‘하하랜드2’)에서는 수상한 동물들의 보고도 믿지 못할 기상천외한 사연들이 공개됐다. 상습적인 가출로 할아버지의 속을 타게 만드는 반려견이 있다는 제보에 ‘하하랜드2’ 제작진은 조용한 시골 마을을 찾는다. 누구보다 얌전하고 말 잘 듣는 반려견이었지만 이유를 알 수 없는 가출로 할아버지를 걱정하게 만든다는 ‘꼬마’. 그러나 전과 다르게 이번 가출은 유난히 길어져 할아버지의 애가 타는 그때 옆 마을 목장에서 꼬마를 보호하고 있다는 전화가 걸려온다. 심지어 꼬마는 ‘니네 집에 가! 가!’에서 딴 새 이름 ‘가가’로 지내고 있어 모두를 황당하게 했는데. 할아버지는 꼬마의 가출을 막기 위해 꼬마 집 리모델링 프로젝트에 돌입, 신선한 우유까지 대령하는 등 특별 관리에 들어가지만 며칠 뒤 꼬마는 또다시 가출을 감행한다. 알고 보니 꼬마의 가출 이유는 바로 여자친구 때문이었던 것. 심지어 목장에 살고 있는 여러 암컷에게 들이대며 일며 ‘카사노바’ 생활을 한 꼬마의 수상한 가출은 스튜디오에 놀라움을 안기며 막을 내렸다. 한편, 수컷 토끼






[TV서울] ‘안심하고 아이키우는 나라’…초등 온종일 돌봄체제 구축 [TV서울=김용숙 기자] 문재인정부는 지난해 5월 10일 출범 후 모든 국민이 유아에서 대학까지 균등한 교육기회를 누릴 수 있도록 국가의 책임을 확대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달 4일 오후 서울 성동구 경동초등학교에서 열린 ‘온종일 돌봄 정책간담회’에서 “육아의 어려움이 저출산으로 이어지고 공동체 붕괴로 이어진다”며 “이 문제를 해결하려면 국가와 사회가 아이를 함께 키워야 한다”고 말했다. 보육에 대한 국가 책임 강화를 끊임없이 언급해온 문 대통령은 아이들의 돌봄 받을 권리를 국가가 보장해줘야 한다는 중요성을 지속적으로 강조하며 교육에 대한 국가책임을 실현시키고 있다. 출범 이후 정부는 초등 1~2학년 중심으로 운영되던 방과후 돌봄교실을 전 학년으로 확대, 운영시간 역시 단계적으로 확대했다. 오는 2022년까지 학교돌봄 이용자는 24만명에서 34만명으로, 마을돌봄(다함께 돌봄사업, 지역아동센터 등)이용자는 9만명에서 19만명으로 대폭 늘렸다. 정부는 전국적으로 국공립어린이집 373곳을 신설, 매년 450개소씩 추가 설치한다. 또 공동주택어린이집 리모델링 지원단가를 5000만원에서 1억 1000만원으로 인상하며 어린이집 누리과정 지원금은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