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04 (목)

  • -동두천 -1.9℃
  • -강릉 3.8℃
  • 흐림서울 -0.8℃
  • 구름많음대전 -0.5℃
  • 구름조금대구 4.0℃
  • 구름많음울산 5.3℃
  • 구름많음광주 1.1℃
  • 구름많음부산 6.7℃
  • -고창 -0.9℃
  • 흐림제주 4.3℃
  • -강화 -3.8℃
  • -보은 -0.3℃
  • -금산 -0.1℃
  • -강진군 2.7℃
  • -경주시 5.3℃
  • -거제 4.3℃
기상청 제공

문화

[TV서울] 세종문화회관, '2018 신년음악회'

  • 등록 2018.01.04 15:00:55

[TV서울=이현숙 기자] 새해를 맞아 희망찬 새 출발을 다짐하는 신년음악회가 16~17일과 19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열린다,

서울시국악관현악단과 서울시립교향악단이 선사하는 이번 신년 음악회는, 궁중음악과 민속악, 오페라, 클래식 등 각 분야의 최고 스타들이 참여해 멋진 무대를 펼치게 된다.

16~17일 서울시국악관현악단)이 주관하는 '2018 세종문화회관 신년 국악 한마당'에서는 16일 '신년맞이 나례(儺禮), 영신(迎新) 무대'로, 예부터 궁중에서 새해에 펼쳐온 전통 공연 형식인 나례(儺禮)를 통해나쁜 액을 멀리하고 경사스러운 이들을 즐겁게 맞이하는 벽사진경(辟邪進慶) 공연의 진수를 감상할 수 있다.울시국악관현악단 김철호 단장이 예술감독과 지휘를 맡으며, 소리꾼이자 만능 엔터테이너 박애리가 사회 및 협연자로 참여한다. 1부에서는 수제천을 시작으로 궁중음악과 궁중정재, 대취타, 전통연희 한마당이 펼쳐지며, 2부에서는 사물놀이의 원조 김덕수패 사물놀이의 ‘신모듬’을 시작으로 박애리가 부르는 남도민요연곡, 2017년도 KBS국악대상 수상자인 채수현이 부르는 경기민요연곡 무대가 화려하게 펼쳐진다.

17일 공연에서는 정화영 명고가 예술감독을 맡으며 출연진으로는 안숙선, 이생강, 김무길, 김일구 등 국악계 명인·명창·명무가 총 출동한다. 안숙선 명창 외 50명이 함께하는 가야금 병창 ‘춘향가 중 사랑가’를 비롯해 가야금 산조, 대금·거문고 산조 병주, 창극 ‘심봉사 눈 뜨는 대목’, 산 자의 재수 소망과 죽은 자의 극락천도를 기원하는 ‘서울굿 대감놀이’ 등 다채로운 민속악 무대가 펼쳐지며 락음국악단의 ‘아리랑’ 연주로 막을 내린다.



19일은 클래식을 사랑하는 이들을 위해 화려한 오페라 갈라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서울시향과 함께 세계에서 맹활약 중인 테너 강요셉과 소프라노 여지원이 협연하며 젊고 수려한 지휘자 콘스탄틴 트링크스가 지휘한다.

베르디 <리골렛토>, <운명의 힘>, <일 트로바토레>, 푸치니 <라보엠>, <마농레스코> 도니제티 <까발레리아 루스티카나>, <안나볼레나> 등 이탈리아 오페라 작품을 중심으로 아름답고 서정적인 선율에서부터 인간 내면의 감정들을 가슴 절절하게 담아낸 처절한 선율까지 한 무대에서 선보인다.

지휘자 콘스탄틴 트링크스(Constantin Trinks)는 드레스덴 젬퍼오퍼, 파리 국립 오페라, 뮌헨 바이에른 오페라를 비롯하여 유수의 오페라극장에서 오페라는 물론, 프랑크푸르트 HR 심포니 오케스트라, 도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서울시립교향악단 등과 함께해 세련된 연주를 선보인바 있다.

2016년 오스트리아 음악극장상에서 최고 남자 주역상 수상과 세계 최고의 테너 44인에 선정되는 등 최고의 테너로 인정받고 있는 테너 강요셉과 2017년 잘츠 부르크 페스티벌에서 세계 최정상의 소프라노로 안나 네트렙코와 함께 <아이다> 주역을 맡은 소프라노 여지원이 최고의 아리아를 선사할 예정이다.

티켓은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http://www.sejongpac.or.kr)에서 구매 가능하다.


[TV서울] 세종문화회관, '2018 신년음악회'

[TV서울=이현숙 기자] 새해를 맞아 희망찬 새 출발을 다짐하는 신년음악회가 16~17일과 19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열린다, 서울시국악관현악단과 서울시립교향악단이선사하는 이번 신년 음악회는,궁중음악과 민속악, 오페라, 클래식 등 각 분야의 최고 스타들이 참여해 멋진 무대를 펼치게 된다. 16~17일 서울시국악관현악단)이 주관하는 '2018 세종문화회관 신년 국악 한마당'에서는 16일 '신년맞이 나례(儺禮), 영신(迎新) 무대'로, 예부터 궁중에서 새해에 펼쳐온 전통 공연 형식인 나례(儺禮)를 통해나쁜 액을 멀리하고 경사스러운 이들을 즐겁게 맞이하는 벽사진경(辟邪進慶) 공연의 진수를 감상할 수 있다. 서울시국악관현악단 김철호 단장이 예술감독과 지휘를 맡으며, 소리꾼이자 만능 엔터테이너 박애리가 사회 및 협연자로 참여한다. 1부에서는 수제천을 시작으로 궁중음악과 궁중정재, 대취타, 전통연희 한마당이 펼쳐지며, 2부에서는 사물놀이의 원조 김덕수패 사물놀이의 ‘신모듬’을 시작으로 박애리가 부르는 남도민요연곡, 2017년도 KBS국악대상 수상자인 채수현이 부르는 경기민요연곡 무대가 화려하게 펼쳐진다. 17일 공연에서는 정화영 명고가 예술감독을 맡으며 출연진으로는

[TV서울] 동대문구, ‘2017 민원서비스 평가’ 전국 최우수

[TV서울=함창우 기자] 동대문구가 구민 중심의 민원서비스 제공과 신속‧정확한 행정처리에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인 결과가 빛을 발했다. 구는 행정안전부와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2017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대 국민 민원업무를 가장 우수하게 처리한 ‘민원서비스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앙행정기관, 시‧도교육청 등 총 302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민원제도 운영 및 민원처리 전반에 대해 3개 분야 23개 지표로 평가했으며 서면평가와 현장실사를 병행해 진행됐다.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동대문구는 민원행정 관리기반, 민원처리 성과, 민원행정 운영 및 활동 등 모든 지표에서 골고루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구가 운영 중인 개명신고 1일 처리제, 사회적 약자 우선처리창구, 민원행정 행복도우미, 사망신고 상속인 금융거래 조회서비스 제공 등에 대한 구민들의 만족도가 높았다는 평가다. 구 관계자는 “이러한 성과는 전화상담, 대면응대 및 고충민원 해결 과정에서 민원인의 이해와 공감을 얻기 위해 노력한 결과에 대한 값진 보상이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친절하고 신속‧정확한 민원서비스는 신뢰의 첫걸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