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0 (수)

  • -동두천 -6.9℃
  • -강릉 -1.9℃
  • 맑음서울 -6.9℃
  • 맑음대전 -4.4℃
  • 구름조금대구 -1.9℃
  • 구름조금울산 -0.3℃
  • 광주 -3.0℃
  • 부산 -0.9℃
  • -고창 -4.1℃
  • 제주 3.2℃
  • -강화 -6.0℃
  • -보은 -5.1℃
  • -금산 -5.0℃
  • -강진군 -0.6℃
  • -경주시 -0.8℃
  • -거제 2.9℃
기상청 제공

교육

[TV서울] 종로구, 초등생 대상 '무계원 서당교실' 모집

  • 등록 2018.01.10 11:10:17

 


[TV서울=신예은 기자] 종로구종로문화재단은 겨울방학을 맞은 아이들에게 한옥에서 색다른 전통 체험의 기회를 주고, 훈장 선생님을 통해 충예의 정신을 배울 수 있도록 무계원 서당교실 안평대군의 호연지기를 경험하다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참여자를 모집한다.

 

부암동 전통문화공간 무계원(창의문로5가길 2)에서 열리는 무계원 서당교실은 총 3일 동안의 과정으로 두 차례로 나눠 진행된다.

1차는 오는 17부터 19까지, 2차는 124부터 26까지 기간에 실시하며, 오전 930분부터 낮 12시까지 이루어진다.

 

모집 대상은 초등학교 1학년에서 3학년 어린이들이며, 차수별로 25명을 선착순 접수한다. 무계원(379-7131~2)또는 종로문화재단(6203-1162)으로 전화 신청하거나, 종로문화재단 홈페이지(www.jfac.or.kr)를 통해 지원 가능하다. 참가비는 8만원이며, 종로구민에게는 30% 할인 혜택이 있다.

수업은 예 교육과, 체험교육으로 나뉜다.

예 교육에서는 각 단어의 의미와 함께 명심보감, 인사와 절하는 법인 공수법과 배례법을 배우고, 태극기와 무궁화 그리기 등을 진행한다. 훈장 선생님과 함께 붓글씨를 써보는 시간도 마련한다.

 

체험교육을 통해서는 민화체험인 고서화 채색법 배우기, 어변성룡도 평부채 만들기, 설날 인사법과 우리 한복 바르게 입는 법, 안평대군과 바둑이야기 및 바둑 규칙과 명칭 배우기 등 아이들이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들이 펼쳐질 예정이다.

 

한편, 지난 2015년부터 여름 겨울방학 특강으로 운영된 안평대군의 호연지기를 경험하다는 무계원과 안평대군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다양한 전통문화 프로그램으로 구성 운영했으며, 매년 정원 마감 개강을 통해 현재까지 약 300명의 어린이들이 수강했다.

서당교실이 진행되는 무계원은 세종의 셋째아들인 안평대군이 꿈에서 본 복숭아 꽃 핀 낙원과 그 풍경이 비슷해 화가 안견에게 몽유도원도를 그리게 했다고 전해지는 곳이다. 당시 안평대군이 같은 장소에 지었던 정자 무계정사이름을 따서 현재의 이름을 지었다.

 

김영종 구청장은 겨울방학을 맞은 어린이들이 잊혀 가는 우리의 전통가치를 배울 수 있는 기회로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하게 됐다.”면서 이번 서당교실을 통해 전통을 제대로 알고 새길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TV서울] 구로구, 행안부, 국권위 주관 2017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최우수

[TV서울=함창우 기자] 구로구가 행정안전부,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2017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민원처리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대민접점 서비스 수준을 측정하기 위해 실시된 민원서비스 종합평가는 중앙행정기관(42개), 시도교육청(17개), 광역지자체(17개), 기초지자체(226개) 등 총 302개 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번 평가는 2016년 10월부터 2017년 9월까지 민원행정 제도 운영 및 민원처리(일반·고충 민원) 실태 등 3개 분야 23개 지표로 서면평가와 현장실사가 이뤄졌으며 최우수, 우수, 보통으로 평가등급이 부여됐다 전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구로구는 특히 기관장의 대민행정에 대한 의지 및 관심도 항목에서 만점을 획득했다. 한편 구로구는 지난달 ‘서울시 민원서비스 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서울시 총 9개 우수사례 중 2개나 선정돼 민원행정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공무원 배심원단’이 우수상, ‘성․본 창설 및 개명지원 서비스’가 장려상을 수상했다. 구로구는 이에 앞서 25개 자치구를 대상으로 실시한 서울시 주관 ‘2017년 민원행정서비스 종합평가’에서도 우수구로 선정됐다. 평가는 법정민원 처리, 응답소민원 처리 등 2개 항






[TV서울] 천정배 의원, "합당시도 끝이 보인다, 거의 소멸하고 있어" [TV서울=함창우 기자] 천정배 전 국민의당 대표가 바른정당과의 합당 논란과 관련해 "바른정당은 임시 가설정당이다. 곧 사라지고 말 것이다"라며 "왜 이런 임시 가설 정당인 바른정당,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의 남북대화 의지에 대해서 친북좌파라고 하는 바른정당, 이런 정당을 어떻게 기대하면서 합치려고 하는 것인지 저는 이해 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천 전 대표는 10일 오전 국민의당지키기운동본부 의원 전체회의에서 이같이 밝히며 "바른정당은 자유한국당과 큰집, 작은집 관계이다. 본래 새누리당이 탄핵을 두고 잠시 분열했던 것인데, 이제 박근혜가 없는 자유한국당에 바른정당의 사람들이 합류하지 않을 이유가 없는 그런 상황인거 같다"면서 "그렇기 때문에, 안대표가 추진하는 합당은, 누가 뭐라 해도 반민심, 반개혁, 반문재인의 적폐연대, 적폐합당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천 전 대표는 또한 "우린 어떠한 일이 있어도 합당을 저지할 것이다. 그러나 우리가 나서지 않아도 이미 안대표의 합당시도는 끝이 보인다. 거의 소멸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어제 남북대화가 오랜만에 시작했고, 이 실타래가 잘 풀려서 궁극적으로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으로 나아가기를 진심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