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1 (목)

  • -동두천 -8.7℃
  • -강릉 -4.2℃
  • 맑음서울 -8.6℃
  • 대전 -5.6℃
  • 구름조금대구 -4.3℃
  • 맑음울산 -3.2℃
  • 광주 -4.2℃
  • 맑음부산 -2.0℃
  • -고창 -5.1℃
  • 구름많음제주 0.7℃
  • -강화 -9.0℃
  • -보은 -7.8℃
  • -금산 -6.5℃
  • -강진군 -3.2℃
  • -경주시 -3.6℃
  • -거제 -1.2℃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서울시, 청소년 건강 지원 정책개발 착수

  • 등록 2018.01.11 14:20:41

[TV서울=이현숙 기자] 서울시가 미국 블룸버그 자선재단(Bloomberg Philanthropies)과 세계보건기구(WHO), 미국의 국제보건기구인 Vital Strategies와 올 한 해 청소년 비만예방과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정책 개발을 본격 추진한다.

시는 작년 5월 블룸버그 자선재단이 주관하는 암, 당뇨, 심혈관질환 등 만성질환 위험성 감소를 위한 세계 도시 간 협력체계인 ‘건강도시 파트너십(Partnership for Healthy Cities)’에 가입했으며, 이번 정책 개발은 이 파트너십에 따라 블룸버그재단의 지원을 받아 이뤄진다.

‘건강도시 파트너십’은 세계보건기구(WHO), Vital Strategies와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으며, 파리, 런던, 샌프란시스코 등 50여 개 도시가 참여하고 있다.


정책 개발 과정은 당사자인 청소년이 직접 참여하고 주도하는 ‘바텀업(Bottom-Up)’ 방식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에따라 서울시는 150여 명의 청소년과 건강 분야 전문가가 참여한 가운데 청소년 건강행태 개선방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청소년 눈높이 건강포럼’을 25일 서울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개최한다.

시는 이날 포럼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향후 ‘청소년 비만 예방 정책’에 반영할 예정이다.

또한 청소년들이 발굴‧수립한 건강정책을 실행하고 홍보할 ‘청소년 건강리더’를 양성하고, 청소년 건강지원협의체와 전문가 자문단을 구성해 정책의 전문성과 지속성을 담보한다는 계획이다.

‘청소년 건강지원협의체’는 서울시 청소년 및 건강관련 부서, 유관기관 등으로 구성해 청소년 비만예방과 건강지원에 대한 사안에 대해 논의하게 된다.

‘청소년 눈높이 건강포럼’의 참여를 원하는 청소년은 서울시 건강홈페이지(http://health.seoul.go.kr 내 ‘건강증진 소식’)나 전화(2133-7575)로 신청하면 된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올해는 청소년이 참여하는 비만예방 정책개발에 집중하고, 차후 이를 지지하는 환경을 조성하는 정책을 추진해 청소년 건강정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겠다.”며, “국제 공공보건기관과 함께 진행하는 청소년 참여형 비만예방 정책 개발은 세계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청소년 비만문제의 효과적인 접근방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TV서울] 신창현 의원, ‘휴식권 보장법’ 대표발의 [TV서울=나재희 기자] 화장실에서 쉬고 식사하는 청소 노동자들의 열악한 휴식공간이 사회 문제가 된 가운데 근로자들의 휴식권을 보장하는 법안이 발의됐다.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왕‧과천)은 11일, 근로자들이 신체적 피로와 정신적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도록 직종과 사업장 규모 등을 고려하여 휴식공간 설치를 의무화하는 내용의 근로기준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 근로기준법은 휴식시간에 대한 규정을 두어 4시간 근로시 30분, 8시간 근무시 1시간을 쉴 수 있도록 하고 있으나, 휴식공간에 대해서는 규정하고 있지 않다. 고용노동부령인 ‘산업안전보건기준에 관한 규칙’에서는 사업주로 하여금 휴게시설을 갖추도록 하고 있으나 구체적인 기준을 규정하고 있지 않으며 이를 지키지 않아도 강제할 수 있는 근거가 없다. 개정안은 법에 휴식공간 설치에 대한 근거규정을 마련하고 분진, 소음, 유해물질, 사고위험 등 휴식을 방해하는 장소와 격리된 곳에 설치하도록 규정하였으며 이를 위반할 경우 5백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해 제도의 실효성을 담보했다. 신 의원은 “사업주로부터 휴식장소를 제공받을 휴식권은 근로자의 기본적 권리”라며, “휴식을 잘 취하면 업무 능률이 상승하여 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