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2 (월)

  • -동두천 -1.0℃
  • -강릉 0.4℃
  • 구름많음서울 -2.1℃
  • 대전 -0.9℃
  • 구름많음대구 1.7℃
  • 맑음울산 2.2℃
  • 광주 -2.0℃
  • 맑음부산 2.7℃
  • -고창 -1.1℃
  • 흐림제주 2.8℃
  • -강화 -2.6℃
  • -보은 -2.1℃
  • -금산 -2.1℃
  • -강진군 0.6℃
  • -경주시 1.9℃
  • -거제 2.1℃
기상청 제공

지방자치

[TV서울] 강서구, 공영주차장 증축 등 주차공간 확보 총력

  • 등록 2018.02.12 13:14:37


[TV서울=신예은 기자] 강서구가 지역 내 주차난 해소를 위해 공영주차장을 증축하고 주차공간 나눔사업을 추진한다.

우선, 화곡 8동에 위치한 화곡 8-2 공영주차장을 새롭게 증축한다. 해당 지역은 다가구 주택이 밀집해 있어 평소에 주민들의 주차공간 확보 요청이 빈번한 곳이다.

구는 현재 8-2 공영주차장의 이용률이 100%를 넘고 대기 신청자도 50여명에 달하는 등 주차 공간 확보가 시급하다고 판단해 증축을 결정하고 사업 추진에 나선다고 밝혔다.

주차장 증축을 통해 기존 84면에서 35%가 늘어난 26면을 추가로 확보해 총 110면의 주차공간을 주민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증축 시 이용 주민의 안전 확보를 위해 노후 시설물을 보강하고 소방시설 등 안전시설 정비를 진행한다. 18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오는 9월까지 완공을 목표로 추진한다.

이와 함께 건축물 및 학교 부설 주차장 등의 개방을 통해 주민들이 함께 주차장을 공유하는 주차공간 나눔사업을 시행한다.

사업대상은 근린생활시설, 공동주택 및 학교 등의 부설주차장이며, 참여대상에는 방법CCTV 설치 등 주차장 시설개선 사업비를 지원한다.

건축물 및 아파트는 최고 2천만 원, 학교 주차장은 최고 25백만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구는 주차공간 나눔사업추진을 통해 50면 이상의 주차공간을 확보해 주민들에게 개방할 방침이다.

하반기에는 점검조사원을 채용해 건축물 부설 주차장의 관리 실태 점검에 나선다.

기존의 건축물 부설주차장의 무단용도변경 및 물건적치 등 부적절한 사용으로 주차공간의 부족을 초래하는 만큼, 점검을 통해 주차장을 정상 사용토록 권장해 주차난을 해소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다세대 주택이 많고 도로가 좁아 화곡동 지역 주민들의 주차난 해소 요구가 많다.”공영주차장 증축 및 다양한 주차공간 확보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담장허물기 및 자투리땅을 활용한 주차장 조성사업에 37천 만원의 에산을 반영해 주차공간 50면 이상을 추가로 확보할 계획이다.


[TV서울] 종로구, 운동하는 종로 위해 '종로건강산책로' 선정

[TV서울=신예은 기자] 종로구는 일상 속 걷기 실천에 적합한 ‘21개 건강산책코스’와 ‘20개 건강산책명소’를 발굴해 '종로건강산책로' 로 선정했다. 20분 이상 걸을 수 있는 길, 길 주변 차량 등 소음이 적은 길, 관광객 등 많은 인파가 몰리지 않는 길, 주변 경관(녹음, 조망)이 좋고 청결한 길, 경사가 심하지 않은 길, 보행의 연결성이 있는 길, 코스끼리 중복되지 않고 자연스럽게 연결 가능한 길 등을 기준으로 삼아 걷기 좋은 길을 발굴하여 모든 주민이 언제 어디서든 스스로 ‘운동’을 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했다. 종로구는 지난 해 하반기 부서, 동에서 71개 코스를 추천받아 5차에 걸친 수정을 통해 최종 13개 건강산책코스, 8개 동네산책코스, 20개 건강산책명소를 선정했다. 건강산책코스는 접근성과 주변 경관이 좋은 코스로 인왕산숲길, 윤동주문학관~세검정, 낙산공원길~낙산성곽서길 등이다. 동네산책코스는 30분 내외로 동네 한바퀴를 돌 수 있는 코스로 광화문역~경희궁의 아침, 삼청동길, 이화사거리~이화장길 등이다. 건강산책명소는 노약자 등 누구나 걷기 좋은 산책장소로 월암근린공원, 청운공원, 운현궁, 와룡공원 등이다. 종로구는 올 상반기 중 코스 지

[TV서울] 성북구, 54일간 ‘성북구 안전대진단’ 추진

[TV서울=함창우 기자] 성북구가 국가안전대진단 기간인 2월 5일부터 3월 30일까지(54일간) ‘성북구 안전대진단’을 추진하고 관내 다중이용시설 등 1,880개소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앞서 성북구는 지난 1월 총 6개반(26개 부서, 2개 기관-도시관리공단, 성북문화재단)으로「성북구 안전대진단 특별 T/F」를 구성하고 지난 2일에는 ‘성북구 안전추진단 보고회’를 개최하면서 안전대진단 특별점검을 사전 점검했다. 이날 보고회에서 김영배 성북구청장은 “주민의 삶과 가장 가까운 지방정부가 현장의 장점을 살려 주도적으로 책임감을 가지고 일상생활 안전을 지키는 것은 물론 안전을 위협하는 구조적·근본적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며 강력한 의지를 전했다. 안전대진단에는 구청 26개부서, 구 산하 2개 기관(성북구도시관리공단, 성북문화재단)뿐만 아니라 자율방재단, 마을안전협의회, 우리동네 안전감시단 등 민간단체에서도 총 300여명이 참여한다. 이들은 재난발생시 인명피해가 클 것으로 우려되는 병원, 노인요양시설, 다중이용시설, 안전사각지대 등 1,880개소에 대한 철저한 점검과 함께 현 규정상 단속 및 점검의 한계점이 노출된 사항, 안전관련 규제완화로 사고 위험이 높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