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3 (수)

  • 맑음동두천 -1.4℃
  • 맑음강릉 6.6℃
  • 박무서울 2.0℃
  • 박무대전 2.7℃
  • 연무대구 2.0℃
  • 맑음울산 5.6℃
  • 박무광주 4.6℃
  • 연무부산 6.6℃
  • 구름조금고창 4.0℃
  • 연무제주 9.7℃
  • 흐림강화 2.4℃
  • 구름조금보은 0.6℃
  • 구름조금금산 0.5℃
  • 맑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4.2℃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보기

[TV서울]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 이원재-남태부-한기웅, 활력 불어넣을 세 남자 캐스팅 확정!

[TV서울=신예은 기자] 배우 이원재, 남태부, 한기웅이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 합류하며 극에 다채로운 활력을 불어넣는다. ‘하나뿐인 내편’ 후속으로 오는 3월 첫선을 보일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전쟁 같은 하루 속에 애증의 관계가 돼버린 네 모녀의 이야기를 통해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내고 있는 모든 엄마와 딸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드라마다. 캐스팅을 확정한 이원재, 남태부, 한기웅이 각기 어떤 캐릭터 연기를 보여줄지, 그리고 강씨 집안의 자매들과는 어떻게 얽히고설키며 재미를 안길지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먼저 강씨 집안 첫째 딸 강미선의 남편 정진수 역은 배우 이원재가 맡았다. 그는 혼자만의 시간과 자유를 갈망하는 회사원이자 집안의 가장이다. 그동안 ‘비밀의 문’, ‘가시나무새’ 등의 드라마와 ‘장수상회’, ‘날 보러와요’ 등의 연극 무대로 연기력을 탄탄히 다져온 그가 철부지 남편 캐릭터를 어떻게 표현해낼지 주목된다. 막내딸 강미혜의 8년 된 남자친구 방재범 역에는 남태부가 낙점됐다. 여자친구밖에 모르는 일명 미혜바라기로서 신인 드라마 작가로 등단하는 범상치 않은 인물이다. 드라마 ‘흉부외과’, ‘미스함